성남시 모든 주차장 현황·이용 실태 조사 용역 추진

지역 특성에 맞는 주차환경 개선방안 마련

조여일 | 입력 : 2021/08/02 [08:22]

▲ 성남시청 전경  © 내일을여는신문


남시(시장 은수미)는 지역 내 모든 주차장 현황과 시민 이용 실태를 조사하는 용역을 추진해 주차환경개선에 나선다.

 

이를 위해 시는 조달청에 성남시 주차장 수급실태 및 안전관리실태 조사 용역을 수행할 업체 계약을 의뢰했다고 2일 밝혔다.

 

사업비 33200만 원이 투입돼 다음 달부터 내년 11월까지 시행하는 이번 조사는 주차장법 3조에 따라 3년마다 시행하는 전수 조사다.

 

수급 실태 조사는 성남시 전역을 사각형 또는 삼각형 형태로 블록을 설정하고, 주차시설현황, 주차이용 실태, 공영주차장 안전관리 실태를 구분해 이뤄진다.

 

주간과 야간에 주·정차한 모든 차량의 주·정차 위치, 적법, 불법 여부도 조사 내용에 포함한다.

 

블록별 주차장 수급 실태와 과부족 현황 분석을 통해 지역별 주차 문제도 분석한다.

 

시는 용역 결과를 토대로 지역 특성에 맞는 주차환경 개선방안과 연도별 주차장 확충계획을 마련해 시행한다.

 

올해 6월 말 기준 성남시는 자동차 등록 대수(377592)보다 많은 주차면(484780)이 조성돼 주차장 확보율은 128.38%.

 

지역별로 분당지역 주차장 확보율은 159.54%(198398·316532).

 

중원지역은 104.81%(87604·83576), 수정지역은 91.59%(91590·84672)의 주차장 확보율을 나타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