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의회, ‘경기 동북부권 공공의료원 남양주시 설립 제2차 촉구 건의안’채택

조여일 | 입력 : 2024/06/10 [19:57]


남양주시의회는 지난 10일 제303회 1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박경원 의원이 대표 발의한‘경기 동북부권 공공의료원 남양주시 설립 제2차 촉구 건의안’을 의원들의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남양주시의회는 건의안에서“경기 동북부 지역 의료 인프라 격차는 오랜 기간 심화되어 왔다”며“상급종합병원의 경우 남부에는 6개소가 있지만, 약 360만 명의 인구가 사는 북부에는 단 한 곳도 없고, 동부에는 공공의료원조차 없다”고 밝혔다.

이어,“경제성‧접근성‧수요성을 모두 갖춘 남양주시는 경기 동북부 공공의료원 유치를 위한 최적의 후보지”라고 밝히며“경기 동북부 공공의료기관 설립은 ‘최소한의 필수 공공의료 확보’라는 절박함 속에 건의하는 사항”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시의회는 공공의료원 남양주시 유치와 관련하여 △ 배후인구 포함 110만 거주지역인 남양주시의 공공의료 수요 측면을 적극고려할 것 △ 토지매입비용 등 입지선정의 경제적 타당성을 검토할 것 △ 지자체의 의료기반 확보 대책을 충분히 마련할 것 △ 공공의료원 유치를 위한 서명운동에 약 18만명에 달하는 남양주시민들이 참여한 점을 후보지 선정에 적극 반영할 것을 요청했다.

한편, 시의회는 이날 채택한 결의문을 경기도, 경기도의회 등 관련기관에 이송할 계획이며, 지난해 6월에도 공공의료원 남양주시 설립을 위해 건의안을 채택한 바 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