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 병 여름에 치료한다…성남 아동 50명 동병하치 처방

조여일 | 입력 : 2018/06/14 [08:17]

 

성남지역 취

▲ 지난해 7월 분당 아이조아 한의원장이 드림스타트 사례관리 아동에게 삼복첩 패치 처방 중이다     © 내일을 여는 신문


약계층 아동
50명이 동병하치 처방을 무료로 받을 수 있게 됐다.

 

성남시와 분당 아이조아 한의원(원장 박원석)614일 오전 11시 한의원에서 드림스타트 동병하치 사업에 관한 협약을 했다.

 

협약에 따라 오는 73일부터 한 달간 관련 사업이 진행된다.

 

동병하치(冬病夏治)겨울의 병을 여름에 미리 다스려 치료한다는 의미의 한방건강관리 요법이다.

 

자연의 양기가 가장 왕성한 시기인 초복, 중복, 말복 즈음에 삼복첩(한약재) 패치를 호흡기 관련 혈 자리에 붙이고 생맥산 한방차를 복용하는 방식이다.

 

사업 대상은 드림스타트 사례관리 아동 가운데 만 4~6세다.

 

대상 아동이 해당 한의원을 찾으면 삼복첩 패치와 생맥산 한방차를 일주일 간격으로 3차례에 걸쳐 처방해 준다.

 

이를 통해 면역력을 강화시켜 환절기에 발병하기 쉬운 감기, 비염, 천식 등 호흡기 질환을 예방한다.

 

성남시는 지난해에도 분당 아이조아 한의원과 손잡고 이 사업을 펴 62명 아동의 건강생활을 지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