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행자 중심 교통문화 조성을 위한」분당경찰서 대각선횡단보도 확대설치

조여일 | 입력 : 2018/06/15 [11:20]

 

▲     © 내일을 여는 신문


분당경찰서(서장 유현철)하굣길 학생과 주민의 안전하고 편리한 보행환경 조성을 위해 늘푸른중학교 앞 사거리에 대각선 횡단보도를 설치하였다.

대각선 횡단보도는 보행자 신호 시 네방향의 차량 신호등이 적색신호로 바뀌게 되고, 이때 보행자는 모든 방향으로 횡단이가능하게 되어 보행자 입장에서는 매우 편리한 교통안전시설물이다.

 

▲     © 내일을 여는 신문


늘푸른중학교 앞 사거리는 주변에 늘푸른초교(1,285)와 늘푸른중(673)이 위치하고 있어 학생들의 대각선 방향 횡단 수요가 특히 많은 곳으로, 이번 대각선 횡단보도 설치를 통해 한 번에 건너갈 수 있게 되어 편리하고 안전해졌다.

유현철 분당경찰서장은대각선 횡단보도는 차량신호와 보행신호를 완전히 분리해, 보행자의 편의와 안전을 동시에 확보할 수 있는 시설이라며 앞으로도 차보다 사람이 먼저인 사람중심의 교통환경을 조성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