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한 경기도를 만들겠습니다.‘4.16 기억교실’추모 방문

“아이들을 지키고 안전을 책임지는 것이 경기도의회의 역할”

조여일 | 입력 : 2018/07/12 [08:21]

 

▲ 제10대 의장단 4.16 기억교실 추모 방문     © 내일을 여는 신문


송한준 의장(더불어민주당, 안산1)은 제10대 경기도의회 신임의장으로 선출된 후 첫 일정으로 수원 현충탑 참배를 마치고 난 후 곧바로 안산 교육지원청 별관에 마련된 ‘4.16 기억교실을 찾았다.

 

송한준 의장은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단원고 학생과 교사들에 대한묵념 후 동영상 시청, 12층의 기억교실들을 둘러본 후 너무 아픈기억, 도민 모두의 마음이 머무는 교실입니다. 별이 된 우리 아이들을영원히 잊지 않겠습니다라는 글을 방명록에 남겼다.

 

▲ 제10대 의장단 4.16 기억교실 추모 방문     © 내일을 여는 신문


이어서 ()4.16 가족협의회 사무실을 방문하여 전명선 가족협의회위원장 등 관계자들을 만나 세월호 사건을 기록하고 보존하기 위한 사업에 대한 이야기를 들었다. 송한준 의장은 다시는 이러한 불행한일이 생기지 않도록 안전한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화답하였다. 또한 아이들을 지키고 안전을 책임지기 위해 경기도의회가 더욱 노력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 제10대 의장단 4.16 기억교실 추모 방문     © 내일을 여는 신문

 

이날 4.16. 기억교실 방문에는 김원기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의정부4)안혜영 부의장(더불어민주당, 수원11)이 동행하였으며, 의장 취임 이후 실질적인 첫 걸음이었다.

 

▲ 제10대 의장단 4.16 기억교실 추모 방문     © 내일을 여는 신문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