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치매 극복 주간’ 운영 … 18일 기념식 열려

도, 46개 치매안심센터 중심 치매 극복 주간(9월1일~22일) 운영

조여일 | 입력 : 2018/09/13 [08:34]

경기도광역치매센터는 치매 극복의 날(921)을 기념해 오는 18일 경기도인재개발원 다산홀에서 11회 치매 극복의 날기념식을 개최한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치매유공자 표창, 치매인식개선 콘텐츠 공모전 당선자 시상 및 감상과 엄마, 나는 잊지 말아요하윤재 작가의 치매 가족을 위한 감동적인 특강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대한노인회 수원시 장안지구회 실버무용단의 부채춤 공연도 펼쳐진다.

이와 관련 도는 91일부터 22일까지를 치매 예방 및 극복주간으로 정하고 치매예방 활동을 강화한다. 도내 31개 시46개 치매안심센터 중심으로 치매예방 및 인식개선을 위한 시민 건강강좌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번 치매 극복의 날 기념식을 통해 경기도민의 치매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고 스스로 관리할 수 있는 치매예방법을 익혀 실천함으로써 치매로부터 가장 먼저 자유로워질 수 있는 경기도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