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예술로 행복한 성남 성남문화재단, <제12회 사랑방문화클럽축제>

조여일 | 입력 : 2018/09/14 [06:44]

 

▲ 사랑방축제     © 내일을 여는 신문

 

- 전시, 어린이 사생대회, 경기생활예술클럽한마당, 사랑방퍼레이드 등

   풍성한 프로그램 준비

- 보다 많은 시민들과 함께 즐기는 축제, 920()~22()까지

   성남시청 일원에서 개최

- 시민들의 일상 속으로 생활예술 스며드는 계기 되길 기대

 

생활예술의 대표 브랜드 성남문화재단(대표이사 박명숙) 사랑방문화클럽이 <12회 사랑방문화클럽축제>를 개최한다.

 

성남문화재단은 <사랑방문화클럽축제>가 올해로 12회를 맞는 만큼, 이제는 사랑방문화클럽 회원만이 아니라 더 많은 시민들과 함께 즐기는 성남의 대표적인 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생활예술로 행복한 성남이란 주제로 열리는 <12회 사랑방문화클럽축제>는 오는 920()부터 22()까지 성남시청 일원에서 <사랑방문화클럽축제>, <어린이 사생대회>, <경기생활예술클럽한마당>,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부대체험 <사랑방아트스트리트>, <사랑방퍼레이드> 등 더욱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이어진다.

 

축제 기간 성남시청 1층 누리홀과 2층 공감갤러리에서는 행복한 한가위를 주제로 사랑방문화클럽 전시동아리의 회화, 사진, 공예, 캘리그래피 작품 등을 만날 수 있는 <사랑방문화클럽축제>이 진행되고, 22() 오후 12시부터 3시까지는 <어린이 사생대회>가 열린다. 성남시 관내 유치부 및 초등학생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사전접수 하거나 행사 당일 성남시청 광장에서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입상작들은 오는 108()부터 13()까지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 지하 1층 특별 전시장에서 전시도 진행할 예정이다.

 

추석 연휴가 시작되는 22()은 축제의 하이라이트라 할 수 있다. 먼저 오후 1시부터 330분까지 성남시청 곳곳의 4개 무대에서는 성남을 비롯해 고양, 광명, 광주, 군포, 김포, 수원, 의정부, 화성 등 경기지역 16개 도시 550여 명의 다양한 생활예술동호회원들이 참가하는 <경기생활예술클럽한마당>이 펼쳐진다.

 

▲     © 내일을 여는 신문

 

시청광장 무대에서는 무용 무대가, 시청공원 무대에서는 통기타, 시청 1층 온누리홀에서는 국악, 시청 3층 한누리홀에서는 만돌린과 우쿨렐레 공연과 함께 동호회들의 교류프로그램이 이어진다.

 

야외에서는 시민들을 위한 다양한 부대체험행사가 오전 11시부터 오후 430분까지 마련된다. 성남시청 앞 도로가 <사랑방아트스트리트>로 변신, 성남미디어센터 시민라디오제작단이 꾸미는 <사랑방라디오>부터 다양한 핸드메이드 상품을 구매하거나 체험할 수 있는 <사랑방아트마켓>, 논골문화마을만들기공동체와 함께하는 벼룩시장 <Happy Flea>, 다양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는 <행복한 스트리트> 등이 시민들을 기다린다. 또 한가위를 맞아 민속놀이를 체험하는 <행복한 한가위>, <한복입기체험> 등 시민들의 오감을 만족시키며 즐거운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사랑방문화클럽축제에서 빼놓을 수 없는 <사랑방퍼레이드>22() 오후 4시부터 성남시청 앞 도로에서 만날 수 있다. 그동안 전문연출가들의 도움을 받았던 <사랑방퍼레이드>는 올해는 사랑방문화클럽회원들의 자발적 기획과 실행으로 준비했다.

 

<경기생활예술클럽한마당> 참가자들과 지역 곳곳에서 활동하는 사랑방문화클럽 회원들이 시민들과 함께 팀별 다양한 콘셉트로 직접 제작한 가면과 의상 등을 착용하고 참여하는 대규모 퍼레이드를 즐긴 후, 장르별 합동공연과 대동놀이 등으로 축제의 대미를 장식한다.

 

성남문화재단은 <12회 사랑방문화클럽축제>가 축제 주제인 생활예술로 행복한 성남처럼 사랑방문화클럽 회원들의 자발적이고 능동적인 참여와 지역간 교류를 통한 네트워크 형성으로 더욱 즐거운 축제를 만들기 위해 오랜 시간 준비한 만큼, 많은 시민이 참여하고 함께 즐기면서 시민들의 일상 속으로 생활예술이 스며드는 계기가 되길 기대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